중기이코노미

중견·중소기업 소상공인 매체
2021/04/22(목) 18:38 편집
삼성전자

주요메뉴

메일 페이스북 트위터 프린트
경영정보특허변리

지식재산 서비스, 바우처로 쉽게 이용하세요

특허청, ‘스타트업 지식재산바우처 사업’ 참여기업 모집 

기사입력2021-03-02 10:56

<그래픽=채민선 기자>   ©중기이코노미

 

특허청이 스타트업 지식재산바우처 사업참여기업을 모집한다고 2일 밝혔다2018년부터 도입된 스타트업 지식재산바우처 사업은 스타트업이 필요한 시기에 원하는 IP 서비스를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는 사업으로, 매년 8:1 내외의 경쟁률을 보일 정도로 인기가 높다.

 

지원대상은 창업 7년 이내 및 매출액 100억 미만 기업이면서 4차 산업혁명과 관련된 도전적인 과제를 추구하는 기술·IP 기반의 스타트업이다. 모집기간은 32일부터 15일까지다.

 

바우처는 지원금액에 따라 소형(500만원), 중형A(1000만원), 중형B(1700만원)로 구분되는데, 소형은 서류심사로, 중형은 서류 및 발표심사로 지원대상을 선정한다평가항목은 기술성(50바우처 사용계획(20시장성(15기업역량(15)으로 구성된다.

 

바우처로 사용이 가능한 IP 서비스는 국내·IP 권리화, 특허조사분석, 가치평가 등이며, 올해부터는 영업비밀 원본증명서비스도 포함된다.

 

특허청 박호형 산업재산정책국장은 코로나 극복 단계에 스타트업이 IP를 기반으로 더욱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지원을 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중기이코노미 채민선 기자

<저작권자 ⓒ 중기이코노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top

객원전문 기자칼럼

 
  • 기업법률
  • 상생법률
  • 공정경제
  • 법률산책
  • 생활세무
  • 상가법
  • 인사급여
  • 4대보험
  • 노동정책
  • 판례리뷰
  • 이제IP
  • 무역실무
  • 알쓸신법
  • 부동산
  • 금융경제
  • 세상이야기
  • 가족여행
  • 예술만세
  • 작가노트
  • 예술뒷담화
  • 시민경제
  • 무역물류
  • 스마트공장
  • 가맹거래
  • 미국문화
  • 중국상인
  • 노동법
  • 신경제
  • CSR
  • 정치경제학
  • 빌딩이야기
  • 민생희망
  • 지적재산권
  • 개인회생
  • 글로벌탐험
  • 경제읽기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