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이코노미

중견·중소기업 소상공인 매체
2020/04/01(수) 18:30 편집

주요메뉴

중기비즈니스지원단
메일 페이스북 트위터 프린트
Live 중기소상공인

신종 코로나 사태, 소상공인·자영업자에게 직격탄

정의당·자영업자,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민생위기 대책회의 개최 

기사입력2020-02-12 18:43

정의당 윤소하 원내대표와 추혜선 의원, 한국중소상인자영업자총연합회(이하 한상총련) 방기홍 회장을 비롯한 상인 10여명은 12일 국회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사태에 따른 중소상인·자영업자 민생위기 대책회의’를 진행했다.<사진=한상총련>
 

정의당 윤소하 원내대표와 추혜선 의원, 한국중소상인자영업자총연합회(이하 한상총련) 방기홍 회장을 비롯한 상인 10여명은 12일 국회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사태에 따른 중소상인·자영업자 민생위기 대책회의’를 진행했다.


방기홍 상임회장은 인사말에서 “신종코로나바이러스 사태로 인한 소비심리 위축을 가장 강렬하게 체감하고 있는 것이, 바로 우리 소상공인·자영업자들”이라며 “한상총련은 소상공인·자영업자들을 응원하기 위해 아산지역을 방문, 소비 활성화 캠페인을 펼치는 등 이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이어 방 회장은 “이번 사태는 과거 사스와 신종 플루 때처럼 또 다시 발생할 수 있어 대응책 마련이 시급하다”며 “격리지역에 대한 일자리안정자금 확대, 불안에 따른 소비심리 위축 해소를 위한 대국민 홍보, 지역사랑화폐 확대가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윤소하 원내대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사태가 최소 3월까지 계속될 거란 전망이 나오며, 상인들의 어려움이 갈수록 커지고 있다”며 “이러한 경기악화는 중소상인업체에서 함께 일하는 노동자들의 감원 수순으로 나아갈 수도 있다”고 우려했다. 이어 “정부는 중소상인들과 대화테이블을 마련해, 이들이 체감할 수 있는 지원책을 마련하는 것을 제일 우선으로 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추혜선 의원은 “정부가 지금까지 내놓은 금융·세제 지원만이 아니라, 자영업자들의 부담을 덜어줄 수 있는 모든 방안을 강구할 필요가 있다”며 “매출이 급감한 상황에서 고정적으로 지출해야 하는 임대료, 카드수수료, 사회보험료, 인건비 등의 비용지원과 전기·수도·가스 요금과 같은 공공요금 지원방안을 포함한 모든 아이디어를 올려놓고, 실현 가능한 것부터 빠르게 집행해야한다”고 주장했다. 


이날 대책회의에 참여한 상인들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사태로 인한 소상공인·자영업자들의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방안으로 ▲전기·수도·가스 등 공공요금 지원 ▲사회보험료 한시적 경감 ▲지역사랑상품권 정부 지원예산 조기집행 및 한시적 할인율 상향 ▲일자리안정자금 지원 확대 ▲골목상권 상점가 구역별 방역키트 제공 ▲편의점 본사의 가맹점 방역키트 제공 권고 ▲전염병 상황에서 소상공인 지원 등을 위한 대응 매뉴얼 마련 ▲자영업자 고용 노동인력에 대한 포괄적 지원 등을 요구했다. 정의당은 이날 대책회의에서 상인들이 제안한 방안들을 정부 측에 전달할 예정이다. 중기이코노미 채민선 기자

<저작권자 ⓒ 중기이코노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top

객원전문 기자칼럼

 
  • 기업법률
  • 프랜차이즈
  • 공정경제
  • 법률산책
  • 생활세무
  • 세금이야기
  • 인사급여
  • 4대보험
  • 노동정책
  • 판례리뷰
  • 이제IP
  • 무역실무
  • 알쓸신법
  • 부동산
  • 금융경제
  • 세상이야기
  • 가족여행
  • 예술만세
  • 작가노트
  • 현대미술
  • 시민경제
  • 무역물류
  • 이웃사람
  • 가맹거래
  • 미국문화
  • 중국상인
  • 블록체인
  • 신경제
  • 다른 세상
  • 상가법
  • 번지는 행복
  • 민생희망
  • 지적재산권
  • 개인회생
  • 상생법률
  • 정치경제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