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이코노미

중견·중소기업 소상공인 매체
2020/07/09(목) 18:22 편집

주요메뉴

중기비즈니스지원단
메일 페이스북 트위터 프린트
경영정보정책법률

공유주방 창업준비·운영 업체 대상 기술지원

식약처 올해말까지 식품위생법 개정해 공유주방 제도화 

기사입력2020-06-01 13:58

<자료=식품의약품안전처>

 

식품의약품안전처가 공유주방 사업자를 위해 공유주방 기술지원 사업을 이달부터 11월까지 진행한다.

 

공유주방은 하나의 주방을 둘 이상의 영업자가 함께 사용하는 것으로, 지난해 4월부터 규제샌드박스로 시범 운영해 현재 17개 업체가 운영중이다.

 

이번 사업은 현재 시범 운영중인 공유주방의 위생 및 안전확보 수준을 높이기 위해 추진된다. 지원내용은 창업 준비업체에 대해서는 교차오염 방지를 위한 시설 컨설팅 등을 지원 이미 운영 중인 업체는 위생관리 책임자 교육 등을 실시 부적합 업체는 개선방안을 제시하는 등 업체에 맞는 기술지원 및 교육을 제공할 예정이다.

 

식약처는 공유주방을 제도화하기 위해 올해 말까지 식품위생법을 개정해, 식품공유시설 운영업식품공유시설 이용업등을 신설하고, 시설기준·준수사항 등 하위법령 개정도 추진할 계획이다.

 

참여를 원하는 업체나 개인은 식품안전정보원 홈페이지에서 신청할 수 있으며, 상세내용은 식품안전정보원으로 문의하면 된다.

 

식약처는 공유주방이 공유경제를 활용한 대표적 성공사례가 될 수 있도록 식품안전 확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중기이코노미 채민선 기자

<저작권자 ⓒ 중기이코노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top

객원전문 기자칼럼

 
  • 기업법률
  • 상생법률
  • 공정경제
  • 법률산책
  • 생활세무
  • 상가법
  • 인사급여
  • 4대보험
  • 노동정책
  • 판례리뷰
  • 이제IP
  • 무역실무
  • 알쓸신법
  • 부동산
  • 금융경제
  • 세상이야기
  • 가족여행
  • 예술만세
  • 작가노트
  • 현대미술
  • 시민경제
  • 무역물류
  • 이웃사람
  • 가맹거래
  • 미국문화
  • 중국상인
  • easy부동산
  • 신경제
  • 다른 세상
  • 정치경제
  • 번지는 행복
  • 민생희망
  • 지적재산권
  • 개인회생
  • 공동체
  • 빌딩이야기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