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이코노미

중견·중소기업 소상공인 매체
2020/04/04(토) 00:01 편집

주요메뉴

중기비즈니스지원단
메일 페이스북 트위터 프린트
Live 중기포토·인포그래픽

전범국의 공격…“아베에게 우리 분노 보여주자”

아베규탄 시민행동, 일본대사관에서 3일과 10일 촛불행사 

기사입력2019-08-02 16:16

‘아베규탄 시민행동’은 일본대사관 앞에서 ‘일본 아베정권의 화이트리스트 한국 배제 규탄 긴급기자회견’을 열고, 가해자이자 전범국인 일본이 피해자인 우리 민족, 민중에게 가하는 추가 가해와 위협을 강력 규탄했다.<사진=아베규탄 시민행동>

 

일본이 한국을 화이트리스트에서 제외한 2일, 아베규탄 시민행동은 일본대사관 앞에서 일본 아베정권의 화이트리스트 한국 배제 규탄 긴급기자회견을 열고, 아베정권이 오늘 기어이 수출우대국 명단, 소위 화이트리스트에서 우리나라를 배제했다, “명백히 지난 반도체 소재 수출규제에 이은 추가적 공격이라고 규탄했다.

 

시민행동은 일제 강제징용에 대한 전범기업의 책임을 명문화 한 2012, 2018년의 대법원 판결은 식민지 시대의 배상 문제는 한일협정의 청구권 소멸조항에 의해 해결됐다1965년 한일 굴욕 협정에 대한 기존의 해석을 배격하고, 반인권적 국가범죄 행위에 대한 피해자들의 배상청구가 정당함을 밝힌 역사적 판결이었다고 말했다.

 

이어 아베정권은 판결에 순응하기는커녕 이번 배상 판결에 대해 무역보복을 가하고, 얼마 전 또다시 독도가 자신들의 영토라 도발한 데 이어, 화이트리스트 배제라는 추가조치를 내놓았다며, 이는 일본이 자신들의 침략과 식민지배 역사를 반성하기는커녕, 동아시아 평화체제의 시대적 추세에 역행해 군사대국화를 계속 추진하고, 우리나라를 자신들의 경제군사적 하위 파트너로 길들이겠다는 속내를 노골적으로 드러낸 것이라고 비난했다.

 

이들은 가해자이자 전범국인 일본이 피해자인 우리 민족, 민중에게 가하는 추가 가해와 위협을 강력 규탄하며, 무역보복 조치의 즉각적인 철회를 요구했다.

 

이와함께 국민적 합의도 없이 박근혜 적폐정권이 강행한 일본과의 군사정보보호협정을 즉각 파기하고, 이미 해산된 화해치유재단에 일본이 출연한 10억엔을 즉각 반환해 한일 위안부합의의 파기를 확정해야 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시민행동은 오는 3일과 10일 오후 7시 일본대사관 앞에서 아베규탄 촛불행사를 개최할 예정이다. 이들은 과거사를 부정하고, 침략을 정당화하며, 한반도 평화를 방해하려는 아베 일당에게 우리 시민들의 분노를 보여주자”고 밝혔다. 중기이코노미 채민선 기자

<저작권자 ⓒ 중기이코노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top

객원전문 기자칼럼

 
  • 기업법률
  • 프랜차이즈
  • 공정경제
  • 법률산책
  • 생활세무
  • 세금이야기
  • 인사급여
  • 4대보험
  • 노동정책
  • 판례리뷰
  • 이제IP
  • 무역실무
  • 알쓸신법
  • 부동산
  • 금융경제
  • 세상이야기
  • 가족여행
  • 예술만세
  • 작가노트
  • 현대미술
  • 시민경제
  • 무역물류
  • 이웃사람
  • 가맹거래
  • 미국문화
  • 중국상인
  • 블록체인
  • 신경제
  • 다른 세상
  • 상가법
  • 번지는 행복
  • 민생희망
  • 지적재산권
  • 개인회생
  • 상생법률
  • 정치경제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