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이코노미

중견·중소기업 소상공인 매체
2021/01/22(금) 14:22 편집

주요메뉴

메일 페이스북 트위터 프린트
경영정보정책법률

주택임대차계약 갱신청구 계약만료 2개월전까지

12월10일 최초 계약 또는 12월10일 이후 갱신계약에 적용 

기사입력2020-11-30 11:01
오는 12월10일 이후 주택 임차인의 임대차계약 갱신청구권을 행사할 수 있는 기한이 계약만료 1개월 전에서 2개월 전으로 바뀐다. 

임대인의 계약갱신 거절 통지기간을 임대차계약기간 만료 6개월전부터 2개월 전까지로 개정한 주택임대차보호법이 오는 12월10일부터 시행되기 때문이다.

계약갱신청구권은 임차인이 희망하는 경우 1회 계약갱신을 청구할 수 있는 권리다. 임차인의 거주기간은 기존 2년에서 2년 더 늘어난다. 다만 임대인 또는 임대인의 직계존비속이 실거주하는 경우에는 임차인의 계약갱신청구권을 거부할 수 있다.<이미지=뉴시스>
법 개정에 따라 임차인은 임대차계약기간이 끝나기 6개월 전부터 2개월 전까지 임대인을 상대로 계약갱신청구권을 행사할 수 있다. 

개정법 적용대상은 12월10일 이후 체결된 주택임대차계약과 12월10일 이후 갱신되는 임대차계약에 적용된다. 

계약갱신청구권은 임차인이 희망하는 경우 1회 계약갱신을 청구할 수 있는 권리다. 임차인의 거주기간은 기존 2년에서 2년 더 늘어난다. 다만 임대인 또는 임대인의 직계존비속이 실거주하는 경우에는 임차인의 계약갱신청구권을 거부할 수 있다.  

임차인의 계약갱신청구권 행사는 특별한 형식을 요하지 않는다. 문자메시지, 이메일 등을 통한 계약갱신 의사 전달도 가능하다. 구두전달 역시 인정된다. 다만, 이 경우에는 계약갱신청구권을 행사하겠다는 의사를 표시했다는 증거를 남기는 게 좋다. 중기이코노미 채민선 기자

<저작권자 ⓒ 중기이코노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top

객원전문 기자칼럼

 
  • 기업법률
  • 상생법률
  • 공정경제
  • 법률산책
  • 생활세무
  • 상가법
  • 인사급여
  • 4대보험
  • 노동정책
  • 판례리뷰
  • 이제IP
  • 무역실무
  • 알쓸신법
  • 부동산
  • 금융경제
  • 세상이야기
  • 가족여행
  • 예술만세
  • 작가노트
  • 예술뒷담화
  • 시민경제
  • 무역물류
  • 스마트공장
  • 가맹거래
  • 미국문화
  • 중국상인
  • 노동법
  • 신경제
  • CSR
  • 정치경제학
  • 빌딩이야기
  • 민생희망
  • 지적재산권
  • 개인회생
  • 공동체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