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이코노미

중견·중소기업 소상공인 매체
2024/04/24(수) 00:00 편집
스마트복지포털

주요메뉴

등기데이터2
메일 페이스북 트위터 프린트
라운지미국을 읽다

‘강한 바람’이 주는 기대 안한 이득…불로소득, 횡재세

Weather Metaphor ②breeze, stormy argument, storm out, whirlwind romance, windfall tax, foggiest idea 

기사입력2022-06-16 09:36
이창봉 객원 기자 (cblee@catholic.ac.kr) 다른기사보기

이창봉 교수(가톨릭대학교 영어영문학부)
날씨 변화에서 중요한 것이 바람(wind)이다. 미국 영어에는 바람의 강도에 따라 다양한 용어가 발달돼 있다.

 

‘breeze’는 온화한 봄가을의 쾌적한 날에 부는 산들바람 혹은 미풍(美風)의 뜻으로 쓰인다. 이 본래의 뜻을 은유 확대해, 한국어의 식은 죽 먹기즉 매우 쉬운 일을 뜻하는 데에 잘 쓴다.

 

예를 들어서 상사가 어떤 일을 시켰는데 너무도 쉽게 해결할 수 있었다면 다음과 같이 간단히 여유롭게 말할 수 있을 것이다.

 

The task the boss gave me was a breeze.

 

여름에 오는 태풍(typhoon)은 많은 양의 비가 퍼붓듯이 오면서 강한 바람으로 막대한 피해를 입힌다. 겨울에는 엄청난 양의 폭설과 함께 강한 눈보라가 휘몰아친다. 이때 부는 강한 바람을 통칭해서 폭풍(storm)이라고 한다. 형용사 ‘stormy’는 거세고 강한 폭풍처럼 격렬한 언쟁이 오가는 상황을 묘사할 때 매우 널리 쓴다. 그래서 미국 영어에서는 격렬한 논쟁을 ‘a stormy argument’라고 잘 표현한다.

 

구체적인 예로 회사에서 어떤 문제가 발생했는데 그것을 어떻게 해결할지를 두고 격렬하게 의견이 대립되어서 논쟁을 한 상황을 다음과 같이 묘사할 수 있다.

 

We had a stormy argument about how to solve the problem.

 

미국 영어에서 ‘storm out’이라는 표현도 널리 쓴다. 누군가가 화를 내면서 사나운 폭풍이 지나가는 것처럼 화난 표정으로 문을 꽝 닫고 나가는 상황을 묘사한 표현이다.

 

회의실에서 격렬한 논쟁(stormy argument)을 하던 중 누군가 갑자기 벌떡 화를 내며 방을 나가버렸다면 다음과 같이 말할 수 있을 것이다.

 

All of a sudden, he stormed out of the room.

 

바람에 떨어진 과실을 공짜로 땅에서 주을 때가 있다. 영어에서 이것을 ‘windfall’이라고 표현하는데, ‘unexpected financial gain(기대하지 않은 금전적 이득)’을 나타내는 뜻으로 널리 쓴다. <이미지=이미지투데이>

 

미국 중부지방에서는 기둥 모양으로 솟구쳐 오르는 돌풍이 부는데 이를 ‘tornado’라고 한다. 이 돌풍은 그 바람 세기가 워낙 막강해서 지나간 마을을 초토화시키곤 한다. 일반적으로 하늘로 솟구쳐 오르는 식으로 회전하는 강풍을 회오리 바람이라고 하는데 영어로는 ‘whirlwind’라고 한다. 이런 바람이 휩쓸고 지나가면 정신없이 휘몰아치듯이 피해를 입게 마련인데, 바로 이런 속성을 은유 확대해 정신없이 몰아치는의 뜻으로 잘 쓴다.

 

미국 영어에서 남녀가 서로의 매력에 한눈에 반해서 미래의 자신들의 관계 발전 즉 결혼까지 생각하지 않고 맹목적으로 사랑에 빠진 상태를 ‘whirlwind romance’라고 잘 표현한다. 예를 들어 연예계 소식을 전하는 기사들을 보면 두 명의 스타 연예인이 급격히 사랑에 빠져들고 있다는 소식을 흔히 다음과 같이 보도하곤 한다.

 

Two stars are falling headfirst into a whirlwind romance.

 

강한 바람은 피해를 입히기도 하지만 이득을 주는 때가 있다. 바람에 떨어진 과실을 공짜로 땅에서 주을 때가 바로 그런 때다. 영어에서 이것을 ‘windfall’이라고 표현하는데, 이 본래의 뜻을 은유 확대해 ‘unexpected financial gain(기대하지 않은 금전적 이득)’을 나타내는 뜻으로 널리 쓴다. 그래서 ‘windfall profits’는 우리말로 불로소득의 뜻이고 ‘windfall tax’는 흔히 횡재세라고 해석한다.

 

예를 들어서 얼마전 Washington Post는 현재 러시아-우크라이나 전쟁 등의 영향으로 국제유가가 급등하고 있는 상황에서 정유 관련 업종 회사들이 횡재하듯 이득을 보고 있으므로 영국 정부가 치솟는 물가로 고생하는 시민 경제를 고려해서 그 회사들에게서 세금을 더 거두어들이기로 했다는 소식을 다음과 같은 머리기사 제목으로 보도한 적이 있다.

 

U.K. imposes windfall tax on oil and gas company profits as inflation bites

 

끝으로 안개가 낀 날씨에서 파생한 널리 쓰는 은유 표현을 살펴본다. 안개(fog)가 자욱하게 끼면 앞이 잘 안 보이고 운전할 때 가시거리가 급격하게 줄어든다. 미국 사람들은 이 상황을 은유 확대해 어떤 것에 대해서 전혀 지식이 없거나 혹은 앞으로의 전망에 대해 전혀 알 수 없다는 표현을 ‘not have the foggiest idea’라고 잘 표현한다.

 

예를 들어 어느 벤처기업 사장을 만났는데 사업운영 능력이 전혀 없는 아마추어 느낌을 받았다면 다음과 같이 말할 수 있을 것이다.

 

It seems that he doesn’t have the foggiest idea about how to run a business venture. (중기이코노미 객원=가톨릭대학교 영어영문학부 이창봉 교수)

<저작권자 ⓒ 중기이코노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top
스마트에듀센터

객원전문 기자칼럼

 
  • 부동산법
  • 상가법
  • 준법길잡이
  • IP 법정
  • 생활세무
  • 판례리뷰
  • 인사급여
  • 노동정책
  • 노동법
  • 인사노무
  • 민생희망
  • 무역실무
  • 금융경제
  • 부동산
  • 가맹거래
  • 기업법률
  • CSR·ESG
  • 예술만세
  • 작가노트
  • 예술별자리
  • 세상이야기
  • 빌딩이야기
  • 자영업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