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이코노미

중견·중소기업 소상공인 매체
2021/09/27(월) 00:01 편집

주요메뉴

메일 페이스북 트위터 프린트
경영정보정책법률

경험형 스마트 마켓 시범사업 참여 점포 모집

스마트 역량 있는 동네상점 선발…중기부, 소매업 점포 스마트화 추진 

기사입력2021-07-29 10:42
중기부가 동네상점을 스마트화에 기반한 경험형 마켓으로 육성하기 위한 시범사업을 시작한다. 사진은 정부의 스마트슈퍼 육성계획에 따라 지난해 문을 연 스마트 슈퍼 모습 <사진=뉴시스>
중소벤처기업부는 스마트화를 기반으로 한 소매업 점포를 육성하기 위해 ‘경험형 스마트 마켓 시범사업’에 참여할 점포를 29일부터 오는 8월23일까지 모집한다.

경험형 스마트 마켓 시범구축 사업은 스마트 역량과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보유한 동네상점을 선발해 이를 구현할 인프라 등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구축된 매장은 동네상점 고객이 매장 내에서 스마트 기기와 지역특색 콘텐츠를 즐기며 쇼핑할 수 있게 된다.

2021년 시범으로 지원되는 규모는 약 130개로, 스마트 기기를 기본으로 하고 높은 접근성과 체험을 활용한 융합형과 지역특화형으로 구분한다. 융합형은 소매업종 간 융합을 지원하는 모델이고, 지역특화형은 지역 콘텐츠와 커뮤니티 중심의 스마트 쇼핑·체험 공간을 구축하는 모델이다.

신청자격은 매출규모 및 상시근로자규모 소상공인 기준(도소매업 50억원 이하, 상시근로자수 5인 미만)에 부합하고, 포스(POS)기기와 프로그램을 사용하며, 소매업을 영위하는 상점이다.

선정기준은 사업 참여자의 사업추진 의지·역량, 아이디어의 혁신성, 성장가능성 등이며 서면, 현장 및 발표평가 등 3단계를 거쳐 선정할 계획이다.

선정된 점포에는 경험형 마켓 기획, 스마트 장비 도입, 스마트 기술 활용 등 경험형 스마트 마켓 구축에 필요한 비용으로 최대 3000만원까지 지원한다. 국비 지원은 전체의 85%이며, 점주 자부담 비율은 15%다.

디자인, 건축, 브랜딩, 마케팅 전문가로 구성된 자문단 그룹을 통해 사업 참여자가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고도화하는데 필요한 도움도 받을 수 있다.

중기부 배석희 소상공인경영지원과장은 “경험형 스마트 마켓은 기존에 단순 무인으로 운영되는 스마트 슈퍼에서 한 단계 발전된 형태로 소매점 간의 융합과 지역민과의 커뮤니티를 지원해 동네상점의 경쟁력을 제고할 것”이라면서, “향후 다양한 리테일 테크와 점주의 아이디어를 접목시켜 동네상점을 지역의 매력적인 독립상점으로 육성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중기이코노미 이창호 기자

<저작권자 ⓒ 중기이코노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top

객원전문 기자칼럼

 
  • 기업법률
  • 상생법률
  • 공정경제
  • 법률산책
  • 생활세무
  • 상가법
  • 인사급여
  • 4대보험
  • 노동정책
  • 판례리뷰
  • 이제IP
  • 무역실무
  • 부동산법
  • 부동산
  • 금융경제
  • 세상이야기
  • 가족여행
  • 예술만세
  • 작가노트
  • 예술별자리
  • 개인회생
  • 무역물류
  • 스마트공장
  • 민생희망
  • 미국문화
  • 중국상인
  • 노동법
  • 신경제
  • CSR·ESG
  • 정치경제학
  • 빌딩이야기
  • 글로벌탐험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