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이코노미

중견·중소기업 소상공인 매체
2022/07/07(목) 18:05 편집
스마트복지포털

주요메뉴

스마트CFO
메일 페이스북 트위터 프린트
경영정보정책법률

소규모 사업장 폭염재해 예방 비용 지원

3000만원 한도 내 최대 70%까지 

기사입력2022-04-11 16:13
안전보건공단이 여름철 제조 및 건설현장 등 폭염에 취약한 노동자의 온열질환 예방을 위해, 50인 미만 소규모 사업장을 대상으로 이동식 에어컨이나 건설현장용 그늘막 구입 비용을 지원한다고 11일 밝혔다. 

공단에 따르면 2016년부터 2020년까지 여름철(6∼8월) 폭염으로 인해 열사병 등 온열질환으로 156명의 재해자가 발생했고, 이중 17%에 달하는 26명이 사망했다. 특히 옥외작업 빈도가 높은 건설업과 환경미화 등 서비스업에서 온열질환 재해가 주로 발생했다. 

또, 올해 동아시아 전역 여름 기온은 평년보다 높을 것으로 전망되며, 기상청은 북태평양 고기압의 영향으로 매우 무더운 날씨를 예상하고 있다.

이에 공단은 3000만원 한도 내에서 소요금액의 최대 70%까지 폭염재난예방 대책 설비비용을 지원한다. 올해는 100억원 규모로 산업현장 지원이 이뤄질 예정이다.

신청은 오는 18일부터 다음달 9일까지 ‘클린 사업장 조성 지원 홈페이지’를 통해 하면 된다. 

안종주 안전보건공단 이사장은 “산업현장에서는 매년 폭염으로 인한 온열 질환자가 발생하고 있으며 사망에까지 이르기도 한다”며 “여름철 근로자가 건강하고 안전하게 일할 수 있도록 폭염재난예방 대책 설비지원 사업에 사업장의 많은 관심과 신청을 당부드린다”고 밝혔다. 중기이코노미 신지아 기자 

<저작권자 ⓒ 중기이코노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top
스마트에듀센터

객원전문 기자칼럼

 
  • 기업법률
  • 상생법률
  • 공정경제
  • 법률산책
  • 생활세무
  • 상가법
  • 인사급여
  • 4대보험
  • 노동정책
  • 판례리뷰
  • 지적재산권
  • 무역실무
  • 부동산법
  • 부동산
  • 금융경제
  • 세상이야기
  • 가족여행
  • 예술만세
  • 작가노트
  • 예술별자리
  • 개인회생
  • 무역물류
  • 스마트공장
  • 민생희망
  • 미국문화
  • 중국상인
  • 노동법
  • 플랫폼생태계
  • CSR·ESG
  • 정치경제학
  • 빌딩이야기
  • 글로벌탐험
  • 가맹거래
이전 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