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이코노미

중견·중소기업 소상공인 매체
2022/07/06(수) 00:01 편집
스마트복지포털

주요메뉴

스마트CFO
메일 페이스북 트위터 프린트
경영정보정책법률

수출 ‘물류비용, 보험료, 보증료’ 부담 된다면

중소수출기업 지원사업 체크하고 TradeSOS, TradeSure 노크 

기사입력2022-06-20 00:00
김진규 객원 기자 (jk.kim@jpglobal.co.kr) 다른기사보기

조선대학교 김진규 교수, 관세사
중소수출기업이 수출 물류비용이나 수출보험료, 수출신용보증료 등이 부담된다면, 또 잠재적인 바이어를 발굴해 계약 협상을 진행하고 있는데 바이어의 신용상태가 궁금하다면, 정부 및 유관기관의 수출 지원사업을 통해 도움을 받을 수 있다. 수출 지원사업으로 코로나19 위기를 극복하고 수출활동에 활용할 수 있는 것이다.

 

해외바이어의 신용이 궁금하다면=수출중소기업이 잠재적인 바이어를 발굴하고 계약 체결에 이르기까지는 많은 시간과 협상절차가 요구된다. 이때 중소기업 입장에서는 해외 잠재적 바이어에 대한 심층조사 또는 신용조사에 어려움이 발생할 수 있는데, 국외기업 신용조사 서비스를 활용하면 도움이 된다.

 

코트라 또는 한국무역보험공사의 해외지사 및 전 세계 신용조사기관과 연계한 해외소재 기업의 기본정보, 재무정보 등의 신용조사를 의뢰해 신용조사보고서를 제공받을 수 있는 제도다.

 

국외기업 신용조사 서비스 개요
<자료=한국무역보험공사>

 

수출 중소·중견기업을 대상으로 한다. 지원대상 기업당 신용조사보고서를 5회 무료로 제공하기 때문에 현재 계약 협상 중인 해외 잠재 바이어의 신용정보가 필요한 업체가 활용한다면 도움이 될 것이다.

 

국제운송비물류비용 부담된다면=중소벤처기업부는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을 통해 산업통상자원부 물류전용 수출바우처 사업에 선정된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중소기업의 물류애로를 완화하고 국제 해상·항공 운임 상승세에 대응하기 위해 국제운송비를 지원한다. 기업당 최대 1400만원을 지원하는 물류지원 사업이다. 또한 산업통상자원부 물류전용 수출바우처 사업에 선정된 중소기업에 해당되지 않더라도 수출바우처 중소기업 바우처 예산으로 국제운송서비스를 활용할 수 있다.

 

한국무역협회에서는 수출 선복 확보에 어려움을 겼고 있는 중소수출기업의 물류지원을 위해 부산·마산항에서 휴스턴, 앤트워프 및 터키 항로의 해상화물(20ft 컨테이너, 중량 벌크 화물, FR 컨테이너 등) 물류비용을 지원하는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한국무역협회 화물예약데스크에 문의하면 자세한 내용을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지역 기업을 대상으로 진행하는 코로나 물류지원사업도 있다. 부산 수출중소기업이 올해 1월부터 현재까지 수출자가 50만원 이상 물류비를 부담한 기업을 대상으로 기업당 200만원 한도에서 지원하는 사업이다. 절차는 부산시 해외마케팅 통합시스템에 가입한 후 부산 수출기업 해외물류지원사업에서 참가신청을 하면 되며, 구비서류를 충족하는 기업에 한해 선착순 지원한다. 문의는 한국무역협회 부산지역본부에 하면 된다.

 

수출보험료 및 보증료 할인 혜택=한국무역보험공사는 올해 수출초보기업을 대상으로 단기수출보험 및 수출신용보증의 보험료·보증료를 할인해준다. 지원대상 기업은 산업통상자원부 내수기업의 수출기업화에 선정된 기업 또는 수출실적 U$100만 이하인 기업이다.

 

수출신용보증(선적 전, 선적 후, 매입)의 경우 최대 1.5배 이내의 범위에서 한도 우대 및 최대 30% 이내에서 보증료 할인을 해준다. 또 단기수출보험(선적 후, 중소중견플러스 보험) 등은 최대 30% 이내의 범위에서 보험료 할인을 지원하므로 정부의 정책적 지원이 필요한 수출초보기업에 도움이 될 수 있다. 한국무역보험공사 고객센터에 문의하면 된다.

 

수출초보기업 지원 프로그램
<자료=한국무역보험공사>

 

선적 전 수출신용보증 무감액 연장=수출신용보증(선적 전) 제도는 수출기업이 수출계약에 따라 수출물품을 제조·가공하거나 조달할 수 있도록 외국환은행 또는 수출 유관기관(이하 은행)이 수출신용보증서를 담보로 대출 또는 지급보증을 실행함에 따라 기업이 은행에 대해 부담하는 상환채무를 한국무역보험공사가 연대 보증하는 제도다.

 

지원사업을 통해 수출신용보증(선적 전) 제도를 이용하고 있는 수출 중소·중견기업 전체를 대상으로 수출신용보증(선적 전) 한도 감액 없이 연장을 해준다. 이로써 수출 중소·중견기업의 보증 및 담보에 대한 어려움을 감소시키는 효과가 기대된다.

 

수출신용보증의 구조
<자료=한국무역보험공사>

 

정부에서 다양한 수출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함에도 수출중소기업이 현실적으로 필요한 프로그램과 매칭되지 않는 경우가 있다. 한국무역협회의 TradeSOS를 통한 수출전문가 상담제도와 한국무역보험공사의 TradeSure 컨설팅을 통해 도움을 받을 수 있다. 수출전문컨설턴트와 계약, 금융, 보험, FTA, 특허, 법률 등 수출과정에서 필요한 분야를 대면 또는 비대면으로 자문을 받을 수 있어 적시에 필요한 수출지원사업을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본다. (중기이코노미 객원=조선대학교 김진규 교수, 관세사)

<저작권자 ⓒ 중기이코노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top
스마트에듀센터

객원전문 기자칼럼

 
  • 기업법률
  • 상생법률
  • 공정경제
  • 법률산책
  • 생활세무
  • 상가법
  • 인사급여
  • 4대보험
  • 노동정책
  • 판례리뷰
  • 지적재산권
  • 무역실무
  • 부동산법
  • 부동산
  • 금융경제
  • 세상이야기
  • 가족여행
  • 예술만세
  • 작가노트
  • 예술별자리
  • 개인회생
  • 무역물류
  • 스마트공장
  • 민생희망
  • 미국문화
  • 중국상인
  • 노동법
  • 플랫폼생태계
  • CSR·ESG
  • 정치경제학
  • 빌딩이야기
  • 글로벌탐험
  • 가맹거래
이전 다음